Writers ABC List

We provide information on Korean writers: biographical and bibliographic data, overseas literary events and international media coverage.

Writer

Choi Eunyoung(최은영)

Title
Choi Eunyoung
Family Name
Choi
First Name
Eunyoung
Preferred Name
Choi Eunyoung
Pen Name
崔恩榮, チェ・ウニョン, Choi Eunyoung
ISNI
000000047928130X
Birth
1984
Death
-
Occupation
Writer
Period
Modern
Representative Works
-
  • Description
  • Korean(한국어)
  • English(English)

 


1. 도입부

 

최은영(1984.3.3)은 대한민국의 작가이다. 2013년 대한민국의 문예계간지 《작가세계》의 신인상에 단편 「쇼코의 미소」가 당선되어 등단했다. 같은 작품으로 2014년 제5회 문학동네젊은작가상을 받았다. 2016년에 제8회 허균문학작가상, 2017년 제8회 문학동네젊은작가상을 수상했다.

 


2. 생애

 

최은영은 1984년 3월3일 경기도 광명에서 태어났다. 그녀의 소설 세계는 교사였던 아버지와의 관계에 영향 받았다. 전교조에서 활동했던 그녀의 아버지는 사회 문제에 대해 비판적인 시각을 지니고 있었지만 젠더 의식과 관련된 측면에서는 보수적이었다. 최은영은 아버지의 가치관에 기본적으로 동의하면서도 그의 젠더 의식에는 반발심을 지닌 채 성장했다.

2002년 고려대학교에 입학해 국어국문학을 전공했다. 그녀는 1997년 한국이 맞은 외환위기의 영향에서 자유롭지 못한 시절에 대학을 다녔다. 그녀는 대학 시절 내내 비정규직 문제 등 사회 문제에 대해 비판적인 태도를 견지했다. 이 시기는 한국의 진보 정치세력이 정권을 잡고 있었던 시기이기도 하다. 당시 한국에서는 김대중과 노무현이 연이어 대통령에 재직했다. 이후 이명박, 박근혜 정부를 거치며 최은영은 당시가 차라리 행복했다고 생각하게 된다. 그녀는 대학시절 내내 사회 문제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었고, 교내의 여성주의 교지를 만드는 일에 참여하기도 했다.

2013년에 등단한 최은영의 첫 번째 책인 소설집 『쇼코의 미소』은 2016년 8월에 출간됐다. 이 책은 2017년 3월까지 12쇄를 찍었을 정도로 많이 판매되고 있으며, ‘소설가 50인이 선정한 2016년의 소설」에 선정되기도 했다.

 

3. 작품세계

 

최은영의 소설을 읽은 사람들은 대부분 그것이 ‘꾸며지지 않은 소설’이라는 데 동의한다. 별다른 기교 없이 담백하게 이야기를 들려준다는 것이다. 그녀의 등단작인 「쇼코의 미소」에 대한 최초의 비평적 반응이었던 계간 『문학동네』 2014년 봄호의 「리뷰좌담」 코너에서 「쇼코의 미소」를 다룬 부분에는 ‘민낯의 성장담’이라는 소제목이 붙어 있다. 이후 3년 동안 발표한 단편소설들을 모아 묶은 단편집 『쇼코의 미소』에 붙여진 해설도 최은영의 소설이 ‘순하고 맑은 서사의 힘’을 지녔다고 평가한다.

특별한 기교가 느껴지지 않는다고 해서 최은영이 글쓰기 훈련을 거치지 않은 작가인 것은 아니다. 최은영의 소설에서 별다른 기교가 느껴지지 않는 것은 그녀가 기교를 사용할 줄 모르는 작가라서가 아니라 반대로 기교를 숨길 줄 아는 작가라서다. 「비밀」은 이 점을 잘 보여주는 작품이다. 「비밀」은 작품 속에 부재하는 주인공인 기간제 교사 지민의 죽음을 다룬 작품이다. 작품은 끝내 지민의 죽음을 말해주지 않지만 작품이 마지막 부분에 이르면 독자는 이 비밀을 눈치 채게 된다. 그리고 그 순간 이 작품이 2014년 세월호 참사에서 죽은 두 명의 기간제 교사들에게 바쳐진 작품이라는 점 역시 함께 깨닫게 된다. 정교하게 짜인 구조를 통해 주제를 말하지 않으면서 전달하고 있는 작품인 셈이다.

정치·사회적 문제에 대한 관심 역시 최은영 소설의 중요한 특징 중 하나다. 「비밀」 외에 「미카엘라」 역시 세월호 참사의 문제를 다루고 있다. 「언니 나의 작은 순애 언니」는 인혁당 사건을, 「씬짜오, 씬짜오」는 한국이 참전했던 베트남 전쟁과 관련된 문제를 다룬다. 「한지와 영주」와 「먼 곳에서 온 노래」는 여성 문제에 대한 작가의 관심을 읽을 수 있는 작품이다.

 

4. 주요 작품

 

1. 『쇼코의 미소』(2016)

 


5. 수상 내역

 

1. 문학동네 젊은작가상, 2017

2. 허균문학상, 2016

3. 문학동네 젊은작가상, 2014

 


6. 주석

단편 가장 잘 쓰는 작가 황정은·손보미, 문학동네 ‘젊은 작가상’ 3년 연속 수상. 경향신문. 2017.4.2.에 확인.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404292100125&code=960100

3년만에 부활한 작가상 허균 문학혼 기려. 강원일보. 2017.4.2.에 확인.
http://www.kwnews.co.kr/nview.asp?s=201&aid=216092500114

제8회 젊은작가상 대상에 임현. 연합뉴스. 2017.4.2.에 확인.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3/07/0200000000AKR20170307084900005.HTML?input=1195m

「세대·젠더·문학: 30대·여성·소설(가)」, 『문학 선』 2017년 봄호

 

 

 

Choi Eun-yeong

 

Intro

 

Choi Eun-yeong (Born March 3rd 1984) is a South Korean writer. She began her literary career in 2013, when her short story “Shokoui miso” (쇼코의 미소 Shoko’s Smile) was selected for the quarterly literary magazine Writer’s World’s New Writer’s Award. With the same work, she received the 5th Munhakdongne Young Writer’s Award in 2014. She was awarded the 8th Heo Gyun Writer’s Award in 2016, and was awarded the 8th Munhakdongne Young Writer’s award in 2017.

 

Life

 

Choi Eun-yeong was born on March 3rd 1984, in Gwangmyeong, Gyeonggido. Her writing was influenced much by her relationship with her father, who was a teacher. Her father, who was a member of the Korean Teachers and Educations Workers Union, had a very critical view of social issues, but was conservative when it came to his views on gender and other related issues. Choi Eun-yeong fundamentally agreed with her father’s views, but grew up resisting his views on gender.

 

In 2002 she entered Korea University and studied Korean Literature. She attended university during a time when there were still lingering effects from Korea’s 1997 financial crisis. During her undergraduate studies she always maintained a critical stance on various social issues, such as issues regarding temporary positions. This was also a time when Korea’s liberal political faction was in power. At the time in Korea, Kim Dae-jung and Roh Moo-hyun consecutive served as presidents. Afterwards, as she lived through the years of Lee Myung-bak and Park Geun-hye, Choi Eun-yeong came to think that the past was a much happier time. When she was a university student, she was always interested in social issues, and she also participated in making a feminist school magazine.

 

Having debuted in 2013, Choi Eun-yeong’s first short story collection Shokoui miso (쇼코의 미소 Shoko’s Smile) was published in August 2016. This book has been sold widely, having been printed 12 times until March 2017. It was also selected as “2016’s Best Novel Selected by 50 Writers”.

 

 

Writing

 

Most people who have read Choi Eun-yeong’s works will agree that her stories are ‘unembellished’. It means that she tells the story in an honest manner without any special literary techniques. In the 2014 spring issue of the quarterly Munhakdongne, in the Reviews & Discussions corner, which was the first critical response to her debut work “Shokoui miso” (쇼코의 미소 Shoko’s Smile), there is a section on “Shokoui miso” (쇼코의 미소 Shoko’s Smile) with a subtitle of ‘A Barefaced Story of Growth’. Also, a review of her collection Shokoui miso (쇼코의 미소 Shoko’s Smile), which is a collection of all the short stories she had published in the 3 years since her debut, has evaluated that Choi Eun-yeong’s works have a ‘narrative strength that is pure and clean’.

 

However, just because there aren’t any literary techniques on the surface, it’s not that Choi Eun-yeong is not a writer who has honed her writing skills. The reason why Choi Eun-yeong’s works do not show much literary finesse is that it’s not that she’s an unskilled writer, but that she is able to conceal her skills. “Bimil” (비밀 The Secret) is a work that shows this well. “Bimil” (비밀 The Secret) is a story about the death of an absent protagonist Jimin who is a temporary teacher. The story does not tell of Jimin’s death, but as the story comes to its conclusion, readers become aware of this secret. And at that moment they also become aware that this is a work dedicated to the two temporary teachers that have died in the 2014 Sewol Ferry disaster. It is a story that is communicating the subject not by telling it, but via forming a sophisticated structure around it.

 

Another characteristic of Choi Eun-yeong’s writing is her interest in political and social issues. Other than “Bimil” (비밀 The Secret), “Michaela” (미카엘라) also deals with the issue of the Sewol Ferry disaster. “Eonni naui jakeun sunae eonni” (언니 나의 작은 순애 언니 Big Sister, My Small Big Sister Sunae) talks about the Inhyukdang incident, and “Ssinjjao ssinjjao” (씬짜오 씬짜오) talks about issues regarding Korea’s participation in the Vietnam War. “Hanjiwa yeongju” (한지와 영주 Hanji and Yeongju), and “Meongoteseo on norae” (먼 곳에서 온 노래 A Song From Far Away) are works that show the author’s interests in feminism.

 

Works

Shokoui miso (쇼코의 미소 Shoko’s Smile), 2016.

 

Awards

 

Munhakdongne Young Writer’s award, 2017.

Heo Gyun Writer’s Award, 2016.

Munhakdongne Young Writer’s Award, 2014.

 

Original Works4 See more

  • Korean(한국어) Printed/Published Work
    내게 무해한 사람

    Naege muhaehan saram

    Choi Eunyoung / 최은영 / 2018
  • Korean(한국어) Original Form of Classical Literature
    그 여름

    Geu yeoreum

    Choi Eunyoung / 최은영 / 2017
  • Korean(한국어) Printed/Published Work
    현남 오빠에게

    Hyeonnam oppaege

    Cho Nam-ju et al / 조남주 et al / 2017

Translated Books10 See more

E-Books & Audiobooks2

  • English(English) Audiobook
    Shoko's Smile
    Choi Eunyoung / 최은영 / 2021 / literature > Korean Literature > Korean Fiction > 21st century
  • English(English) Ebook
    Shoko's Smile
    Choi Eunyoung / 최은영 / 2021 / literature > Korean Literature > Korean Fiction > 21st centu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