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 Writer

Hwang Hyunjin

  • Birth
    1979 ~
  • Occupation
    Novelist
  • First Name
    Hyunjin
  • Family Name
    Hwang
  • Korean Name
    황현진

Description

  • English
  • Korean
  •  

    Introduction

     

    Hwang Hyunjin (1979~) is a South Korean writer. Her first novel, Jugeulmankeum apejin ana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 Not so Painful I’d Die) was published in 2011. She has received praise for her quietly witty style and for her vivid depiction of characters. As well as Jugeulmankeum apejin ana, Hwang is known for her novel Doobun saneun saramdeul (두 번 사는 사람들 People Who Do Live Twice, 2017).

                                                                                             

    Life

     

    Hwang Hyunjin was born in 1979 in Gumi, North Gyeongsang Province.[1] After graduating with a degree in Creative Writing from Keimyung University in Daegu, Hwang went onto study Creative Writing at Myongji University Graduate School. While at graduate school[2], she received the 16th Munhakdongne Writer Award in 2011 for her novel Jugeulmankeum apejin ana. Her second novel Doobun saneun saramdeul was released in 2017. From July 2017 to August 2018, Hwang was a regular contributor to the weekly current affairs magazine Hankyoreh21. Her column was titled “Hwang Hyunjin’s People-Reading.”[3] A short story, Busan ihubuteo (부산 이후부터 Since Busan), was published as an illustrated chapbook in 2018.

                                            

    Work

     

    Hwang Hyunjin’s debut novel, Jugeulmankeum apejin ana, is a coming-of-age story of a nineteen-year-old protagonist named Tae Manseng. A sudden decision by his parents to start a new life in ‘America’ forces Tae to make his own way in the world. Leaving the only home he has ever known (referred to by its address of ‘Yongsangu Hangangro 101-9’) for a small rooftop studio, Tae begins to learn to fend for himself. The story follows Tae and his friends – Taehwa who is uncertain of their sexual identity, Ohseon his first love, and Yujin, a girl who professes to love him – as they navigate the liminal space between childhood and adulthood. Hwang observes the characters’ naïvete and their pure outlook on life.[4] Her descriptions of the spaces they inhabit are authentic and affectionate, her characters are brimming with energy[5], and her prose captures the sassy, unapologetic honesty of teenagers.[6]

     

    Hwang’s second novel Doobun saneun saramdeul (2017) is broken down into chapters that each begin with a significant historical moment in Korean contemporary history. But the stories that follow focus on the quotidian aspects of a small group of regular people who happen to be living through that particular period. The opening chapter begins with the assassination of former President Park Chung-hee on October 26, 1979. On that same day, another Park Chung-hee, in this case a young woman born in 1960, is pronounced to be brain dead after giving birth to a daughter. The baby, Jogu (or Gugu), is raised by her father Jo Geumsong, who makes ends meet by starting a rooming house. The boarders at the rooming house are Gram Persimmon, an elderly woman who eats nothing but ripe persimmons three times a day, Giwook, who works at a factory that manufactures color televisions, Giwook’s girlfriend Sunjom, Yongtae the student activist, and the seemingly well-off but somewhat suspicious Mansu.[7] Hwang sketches the lives of these characters as they move through history with their own share of stories, burdens, and sadness, poignantly observing that “when the world is in pain our lives are also in pain.”[8] But then again, the secret to life is that “we have to die once before we can start a new life.”[9]

     

    Works

     

    1) Novels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 문학동네, 2011 / Jugeulmankeum apejin ana (Not so Painful I’d Die), Munhakdongne, 2011

    《두 번 사는 사람들》, 문학동네, 2017 /  Doobun saneun saramdeul (People Who Do Live Twice), Munhakdongne, 2017

     

    2) Short Stories

    《달의 의지》(중편), 은행나무, 2015 / Darui uiji (The Will of the Moon), a novella, Eunhaengnamu, 2015

    《부산 이후부터》(일러스트 북), 미메시스, 2018 / Busan ihubuteo (Since Busan), an illustrated chapbook, Mimesis, 2018

     

    3) Themed Short Story Collections

    김엄지 외, 《2013 젊은 소설》, 문학나무, 2013 (수록작〈츠츠츠로 가는 뒷문〉) / “Tsutsutsu-ro ganeun duitmun (A Backdoor to Tsu-tsu-tsu),” in Kim Um-Ji et al., 2013 Jurmun Soseol (Young Stories 2013), Munhaknamu, 2013

    황현진 외, 《키스와 바나나》, 한겨레출판사, 2014 (수록작 〈키스와 바나나〉) / “Kiseuwa banana (Keith and Banana),” in Hwang Hyunjin et al., Kiseuwa banana, Hankyoreh, 2014

    박솔뫼 외, 《첨벙 – 불가사의하면서도 기묘한 13 가지 중독 이야기》,  한겨레출판사, 2014 (수록작〈보다 그럼직한 자세〉) / “Boda gureomjikhan jase (A Likelier Pose),” in Bak Solmay et al., Chumbung – Bulgasauihamyunseodo gimyohan 13gaji jungdok iyagi (Splash – Thirteen Strange and Mysterious Stories of Obsession), Hankyoreh, 2014

    최진영 외, 《내가 태어나서 가장 먼저 배운 말》, 한겨레출판사, 2015 (수록작〈내가 태어나서 가장 먼저 배운 말〉) / “Nega teonaseo gajang monjeo baeun mal (The First Word I ever Learned),” in Choi Jin-young et al., Nega teonaseo gajang monjeo baeun mal, Hankyoreh, 2015

    안보윤 외, 《호텔 프린스》, 은행나무, 2017 ( 수록작〈우산도 빌려주나요〉) / “Usando bilryojunayo (And Do You also Rent out Umbrellas?),” in Ahn Bo-yoon et al., Hotel prinsu (Hotel Prince), Eunhaengnamu, 2017

    구병모 외, 《무민은 채식주의자》, 걷는사람, 2018 (수록작 〈언니〉) / “Unni (Sister),” in Gu Byeong-mo et al., Moomineun Chaesikjuuija (Moomin Is a Vegetarian), Gutneun saram, 2018

     

    4) Anthologies

    어라운드 편집부,  《나는 지금 그곳에 있다》, 어라운드, 2017 (수록작 〈두 개의 점〉) / “Dwogeyi jum (Two Points),” in Nanun jigum gugosse itta (I’m There Now), ed. Around editorial team, Around, 2017

    함민복, 김민정 엮음,  《문재인 스토리》, 모악, 2017 / Ham Min Bok & Kim Min-jeong ed., Moon Jae-in Story, Moak, 2017

    주하림 외, 《파문》, 기린과숲, 2014 (수록작 〈여섯 살〉) / “Yeosotsal (Age Six),” in Ju Harim et al., Pamun (Repercussions), Giringwa sup, 2014

     

    Awards

     

    16th Munhakdongne Writer Award for Jugeulmankeum apejin ana (2011) [10]

     

    References

     

    1) Hwang Hyunjin, “뻥장군의 변신타임 (Morphing Time for General Tall-tale)”, Quarterly Munhakdongne Volume 73, 2012 Winter Issue.

    2) Kang Jonghoon, “제 16회 문학동네 작가상에 황현진 씨”, Yonhap News, May 24, 2011.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01&a...

    3) “21 뉴스 & 알림”, Hankyoreh21, June 26, 2017.

    http://h21.hani.co.kr/arti/reader/together/43759.html

    4) Han Kang, Judge’s statement for Jugeulmankeum apejin ana, Munhakdongne, 2011, p.269.

    5) Ryoo Bo Sun, Judge’s statement for Jugeulmankeum apejin ana, Munhakdongne, 2011, p.263.

    6) Hwang Jongyeon, Judge’s statement for Jugeulmankeum apejin ana, Munhakdongne, 2011, p.270.

    7) Publisher’s introduction for Doobun saneun saramdeul, Munhakdongne, 2017.

    https://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1737826

    8) Hwang Hyunjin, Author’s Note, Doobun saneun saramdeul, Munhakdongne, 2017, pp.346-347.

    9) Book synopsis, Doobun saneun saramdeul, Munhakdongne, 2017.

    https://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1737826

    10) Korean Wikipedia entry on Munhakdongne and the Munhakdongne Literature Award.

    https://ko.wikipedia.org/wiki/%EB%AC%B8%ED%95%99%EB%8F%99%EB%84%A4

  •  

     

    도입부

     

    황현진(1979~)은 한국의 소설가이다. 2011년 장편 소설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로 데뷔했다. 담담하면서도 재치 있는 문체와 생동감 있는 인물 묘사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대표작으로 장편 소설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와 《두 번 사는 사람들》(2017) 등이 있다.

     

    생애

     

    황현진은 1979년 경상북도 구미에서 출생1)했다. 계명대학교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하고 명지대 문예창작학과 대학원에 재학2) 중이던 2011년, 장편소설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를 통해 제 16회 문학동네작가상을 수상하며 데뷔했다. 2017년 두 번째 장편소설 《두 번 사는 사람들》을 출간했다. 2017년 7월부터 2018년 8월까지 시사주간지인 《한겨레21》의 〈황현진의 사람을 읽다〉라는 칼럼을 연재했다.3) 이외에도 동료 소설가들과 함께 단편 소설집 출판에 참여하거나 단편 소설과 일러스트가 함께 실린 작품인 《부산 이후부터》(2018)를 출간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작품세계

     

    황현진의 데뷔작인 장편소설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2011)는 19살 미성년자 ‘태만생’을 주인공으로 하여 그의 성장담을 보여준다. 갑작스럽게 부모들이 ‘아메리카’로 이민을 떠나고, 혼자 남은 태만생은 평생을 살아왔던 ‘용산구 한강로 101-9번지’를 떠나 옥탑방에서 자취를 시작한다. 자신의 성 정체성을 의심하는 친구 태화, 첫사랑 오선, 태만생을 사랑하는 유진 등을 통해 성년과 미성년의 경계를 이루는 나이를 통과하는 순진한 시선이 일관성 있게 그려진다.4) 인간적이면서 진정성이 살아 있는 공간과 매력적인 캐릭터의 표현5), 십대의 발랄한 말씨를 직설적으로 전달하는 문체6)가 탁월하다.

     

    두 번째 장편소설 《두 번 사는 사람들》(2017)의 각 챕터는 한국 근현대사의 중요한 사건들로부터 시작한다. 그러나 정작 이야기는 시대를 살아가는 평범한 인물들의 삶으로 진행된다. 소설은 1979년 10월 26일에 일어난 박정희 대통령의 죽음으로 시작된다. 같은 날 또 한 명의 1960년생 여자 박정희가 딸 ‘조구’(구구)를 낳다가 뇌사 판정을 받는다. ‘조구’의 아버지 ‘조금성’은 홀로 하숙집을 꾸려 억척스럽게 구구를 키워나간다. 하숙집에는 삼시 세끼 홍시만 먹고 사는 홍시 할머니, 컬러텔레비전을 만드는 공장에 취직한 기욱, 기욱의 애인 순점, 운동권 청년 용태, 부잣집 아들 같지만 어딘가 수상한 만수7) 등이 모여 함께 살아간다. 작가는 저마다의 사연을 간직한 채 수난의 현대사를 살아가는 인물들의 모습을 통해 “세상이 아프면 우리의 삶도 아프”지만 “여러 번 살고 죽는 게 삶”8)이라는 삶의 비의를 보여준다.9)

     

    주요 작품

     

    1) 장편소설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 문학동네, 2011
    《두 번 사는 사람들》, 문학동네, 2017

     

    2) 단편소설

    《달의 의지》(중편), 은행나무, 2015
    《부산 이후부터》(일러스트 북), 미메시스, 2018

     

    3) 테마소설집

    김엄지 외, 《2013 젊은 소설》, 문학나무, 2013 (수록작 〈츠츠츠로 가는 뒷문〉)
    황현진 외, 《키스와 바나나》, 한겨레출판사, 2014 (수록작 〈키스와 바나나〉)
    박솔뫼 외, 《첨벙-불가사의하면서도 기묘한 13가지 중독 이야기》, 한겨레출판사, 2014 (수록작 〈보다 그럼직한 자세〉)
    최진영 외, 《내가 태어나서 가장 먼저 배운 말》, 한겨레출판사, 2015 (수록작 〈내가 태어나서 가장 먼저 배운 말〉)
    안보윤 외, 《호텔 프린스》, 은행나무, 2017 (수록작 〈우산도 빌려주나요〉)
    구병모 외, 《무민은 채식주의자》, 걷는사람, 2018 (수록작 〈언니〉)

     

    4) 기타모음집

    어라운드 편집부, 《나는 지금 그곳에 있다》, 어라운드, 2017 (수록작 〈두 개의 점〉)
    함민복 외, 《문재인 스토리》, 모악, 2017
    주하림 외, 《파문》, 기린과숲, 2014 (수록작 〈여섯 살〉)

     

    수상내역

     

    2011년 제 16회 문학동네 작가상 (수상작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10)

     

    참고문헌

     

    1) 황현진, 〈뻥장군의 변신타임〉, 《계간 문학동네》 73, 2012년 겨울호.

    2) 강종훈, 〈제16회 문학동네작가상에 황현진 씨〉, 《연합뉴스》, 2011.5.24.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01&aid=0005079255

    3) 〈21뉴스&알림〉, 《한겨레21》, 2017.6.26.
    http://h21.hani.co.kr/arti/reader/together/43759.html

    4) 한강, 〈심사평〉,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 문학동네, 2011, 269면.

    5) 류보선, 〈심사평〉,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 문학동네, 2011,263면.

    6) 황종연, 〈심사평〉, 《죽을 만큼 아프진 않아》, 문학동네, 2011,270면.

    7) 〈출판사 서평〉, 《두 번 사는 사람들》, 문학동네, 2017.
    https://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1737826

    8) 황현진, 〈작가의 말〉, 《두 번 사는 사람들》, 문학동네, 2017, 346-347면.

    9) 〈책 소개〉, 《두 번 사는 사람들》, 문학동네, 2017.
    https://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1737826

    10) 〈문학동네 문학상〉, 《문학동네》, 위키백과.
    https://ko.wikipedia.org/wiki/%EB%AC%B8%ED%95%99%EB%8F%99%EB%84%A4